죽은 새끼를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엄마 고양이

죽은 새끼를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엄마 고양이

[애니멀프레스] 지난 17일 영국 데일리메일은 중국 산시성 시안시에서 일어난 사건을 보도했습니다. 새끼 고양이 2마리가 사람에 의해 잔인하게 살해당한 안타까운 사건이였죠.

시안시에 사는 중국인 여성 양(Yang)은 길고양이를 돌보는 고양이 돌보미였습니다. 양은 평소와 같이 길고양이들을 돌보려고 길을 나서는데.. 길에서 불안한 표정으로 새끼 고양이 두마리를 데리고 길거리를 돌아다니는 엄마 고양이를 마주하게 됩니다.

양은 바로 음식을 가져와 엄마고양이와 아이들이 쉴 공간을 마련해주고, 엄마 고양이에게 다가갔습니다.

고양이-학대
Daily Mail

고양이에게 다가간 양은 비명을 치며 오열하기 시작하는데.. 양이 엄마고양이에게 다가가서 새끼들을 자세하게 보니 엄마 고양이가 물고 있던 것은 바로 머리가 날카로운 것에 절단된 새끼 한마리와 온몸이 칼에 찔려 처참하게 죽어 있던 두번째 새끼 였던 것이였습니다.

엄마 고양이는 울부짖으며 죽은 새끼들을 끌고다니며 끊임없이 새끼를 핥으며 새끼들이 깨어나기를 바라고 있었습니다.

고양이-학대
Daily Mail

양은 인터뷰에서 “주변에 CCTV가 없어서 이 범죄를 저지른 사람을 찾지 못했습니다.. 아마도 길고양이를 싫어하는 사람의 소행으로 짐작됩니다”며 “고양이를 안좋아 할 수는 있으나, 범죄는 어떠한 경우에도 용인되지 않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데일리메일은 이후에 양이 새끼들을 집 근처 화단에 묻어주고, 어미 길고양이를 보살피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글 l 애니멀프레스팀

ⓒ 인간과 동물의 이야기를 전하는 매거진, 애니멀프레스

새로운 이야기
새로운 이야기
많이 본 이야기

오늘의 이야기

12월 1일, 오늘의 띠별 운세

'오늘의 띠별 운세' 2022년 12월 1일 운세는? ▶쥐띠 오늘의 운세 "다른 사람의 잘못을 용서해 주도록 하세요. 너무 맑은 물에는 물고기가 살 수 없어요."60년생 -되로 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