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절미 학원에 잘못들어가 '집단 뽀뽀 세례' 받은 고양이의 최후

인절미 학원에 잘못들어가 ‘집단 뽀뽀 세례’ 받은 고양이의 최후

[애니멀프레스] 한 고양이가 골든 리트리버들이 교육받는 동물유치원에 잘못들어가, 집단 뽀뽀세례를 받고 멘붕에 빠진 채로 탈출하지 못하는 고양이의 모습이 포착되어 많은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지난 26일 온라인 미디어 레드바이블(LAD bible)에는 골든 리트리버 남매들이 다니는 학원 일상과 그 학원에 잘못들어와서 집단 뽀뽀 당하는 고양이의 모습이 담긴 사랑스러운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골든리트리버-고양이
@Facebook_LADbible

페이스북에 공개된 영상을 보면 털이 복슬복슬한 리트리버들이 고양이를 보고 전력질주하여 달려듭니다.

관리자는 강아지들이 고양이를 해 할까봐 걱정했지만 걱정과 다르게 그저 고양이에게 다가가 고양이를 핥고 뽀뽀하며 관심을 갖을 뿐이였죠.

신기한 동물을 본 듯 호기심을 감추지 못하는 강아지들에 비해 고양이의 표정은 좋아 보이지 않습니다.

강아지들이 떼로 몰려와 긴장한 고양이는 얼어 붙고 있었는데, 강아지들의 핥기에 침범벅이되어 눈을 뜰 수도 없었죠.

골든리트리버-고양이
@Facebook_LADbible

대부분의 고양이들은 과도한 관심을 좋아하지 않는데, 영상속의 고양이는 너무나 과도한 이 관심과 스킨쉽에 마음이 불안하고 탐탁치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리트리버들의 집단공격은 무려 1분 정도가 지속되었다고 하는데요.

지치지 않는 애정과 줄지 않는 관심을 공세 속에 넋이 빠진 고양이는 동물유치원 관리자의 손길에 구조 되었다고 합니다.

한편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진짜 잔인한 영상인데, 너무 귀엽다!”, “세상에 내 심장아..!”, “원래 저정도면 할퀴는데 너무 많다보니까 그냥 얼어붙었네 ㅋ”등의 다양한 반응이 줄을 이었습니다.

글 l 애니멀프레스팀

ⓒ 인간과 동물의 이야기를 전하는 매거진, 애니멀프레스

새로운 이야기
새로운 이야기
많이 본 이야기

오늘의 이야기

12월 1일, 오늘의 띠별 운세

'오늘의 띠별 운세' 2022년 12월 1일 운세는? ▶쥐띠 오늘의 운세 "다른 사람의 잘못을 용서해 주도록 하세요. 너무 맑은 물에는 물고기가 살 수 없어요."60년생 -되로 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