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공감"뿔 하나 때문에.." 아기 코뿔소에게 일어난 비극

“뿔 하나 때문에..” 아기 코뿔소에게 일어난 비극

[애니멀프레스] 한 아기 코뿔소가 엄마에게 다가가 코뿔을 비볐지만 돌아오는 것은 차갑게 식은 엄마의 온도, 이질적인 느낌이 들어도 엄마 코뿔소 옆을 떠나지 못해 보는 이들의 가슴을 아프게 하고 있습니다.

유튜브 채널 ‘IBTimes UK’에 한 영상이 올라왔는데요. 영상은 남아프리카 공화국 내 초원에서 촬영된 것으로 죽어있는 엄마 코뿔소 곁을 맴도는 아기 코뿔소의 모습이 담겨있었습니다.

엄마 코뿔소가 죽은 이유는 과다출혈, 밀렵꾼들이 뿔을 잘라내기 위해 어미를 총으로 쏘고 살아있는 상태에서 코만 자른 채 도망간 것이였죠.

@youtube

아기 코뿔소는 아직 보호가 필요한 상태였고 아기 코뿔소는 어미를 몇번이고 밀어봤지만 어미는 미동도 하지 않았습니다. 녀석은 얼마나 굶었는지 죽은 어미의 젖을 먹으려고 몸을 움직이기도 했습니다.

아기 코뿔소는 어미를 툭쳐보고 어미 팔 안으로 들어가 애교를 부려도 어미는 움직이지 않았습니다.

이제는 초원의 포식자들에게서 혼자 살아남아야 하는데, 이 어린 아기 코뿔소는 어떻게 이 상황을 해쳐나갈까요?

@youtube

엄마 코뿔소가 죽은 구역은 ‘사냥 금지 구역’입니다. 하지만 금지구역으로 지정했는데도 밀렵꾼들은 몰래 들어와 총으로 빠르게 동물을 죽이며 밀렵을합니다. 코뿔소의 뿔 같은 경우는 암시장에서 1,500만원 정도에 팔리는데요.

일각에서는 중국인들과 동남아 국가의 코뿔소 뿔에 대한 한약재, 건강에 대한 미신이 없어져야 코뿔소의 개체수가 보존될 수 있다고 주장하기도 합니다.

글 l 애니멀프레스팀

ⓒ 인간과 동물의 이야기를 전하는 매거진, 애니멀프레스

새로운 이야기
새로운 이야기
많이 본 이야기

오늘의 이야기

12월 1일, 오늘의 띠별 운세

'오늘의 띠별 운세' 2022년 12월 1일 운세는? ▶쥐띠 오늘의 운세 "다른 사람의 잘못을 용서해 주도록 하세요. 너무 맑은 물에는 물고기가 살 수 없어요."60년생 -되로 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