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공감세상에서 가장 잔혹한 싸움.. '기린'의 싸움!

세상에서 가장 잔혹한 싸움.. ‘기린’의 싸움!

초원에서 풀을 뜯어 먹으며 유유하게 걸어다니는 기린은 공격성이라곤 하나도 찾아볼 수 없는 것 처럼 보이는데요. 사실 기린은 표현하지만 않을뿐, 화가 났을 때는 가장 흉폭한 동물 중에 하나입니다.

최근 초식 동물로서 온순할 거라는 사람들의 생각과는 달리 기린 두 마리가 싸우는 모습이 공개되며 많은 사람들의 눈길을 끌었습니다. 영국의 일간지 데일리스타는 아프리카 케냐의 야생에서 펼쳐진 기린 두 마리의 싸움 현장을 공개했습니다.

두 마리는 암컷의 사랑을 차지하기 위해 싸운 것으로 보였는데요. BBC의 사진작가 폴 마하기(Paul Mahagi)가 찍은 사진에는 싸움이 점점 격해지는 과정이 담겼습니다.

처음에는 두 마리 모두 기선제압을 하며 신경전을 하고 있었는데요. 오랜시간이 지나도 누구하나 포기하지 않자 이내 머리를 맞대며 싸움이 시작되었습니다.

싸우는 도중 큰 모래바람이 지나가자 감정이 격해진 기린들은 다리를 쓰며 서로에게 무게를 담은 공격을 하며 견제하던 도 중.. 한 마리가 최후의 일격을 상대 기린의 목에 날리며 상대 기린의 목을 꺾어버렸습니다.

목이 꺾인 기린은 무릎을 꿇으며 패배를 인정했고 승자 기린은 긴 목을 쭉 뻗은 채로 고고하게 암컷을 향해 걸어갔습니다. 이 관경을 목격한 폴 마하기는 “일격을 가할 때 소리가 너무나도 끔찍했습니다”라고 전했는데요.

자연 사학자 데이비드 존(David john)은 “기린의 싸움은 잔혹하고 굉장히 공격성이 짖어 가끔 옆을 지나가던 다른 포유류가 피해를 입기도 합니다.”며 “기린의 목이 꺾이는 것은 자주 있는 일인데 죽거나 회복하거나 확률은 반반입니다”라 말했습니다.

글 l 애니멀프레스팀

ⓒ 인간과 동물의 이야기를 전하는 매거진, 애니멀프레스

새로운 이야기
새로운 이야기
많이 본 이야기

오늘의 이야기

12월 1일, 오늘의 띠별 운세

'오늘의 띠별 운세' 2022년 12월 1일 운세는? ▶쥐띠 오늘의 운세 "다른 사람의 잘못을 용서해 주도록 하세요. 너무 맑은 물에는 물고기가 살 수 없어요."60년생 -되로 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