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공감칭찬은 '40톤'의 혹등고래도 춤추게 만든다!

칭찬은 ’40톤’의 혹등고래도 춤추게 만든다!

40톤이 넘는 혹등고래가 신나서 점프하는 경이로운 영상이 공개되며 네티즌들은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온라인 미디어 ‘bomb01’은 남아프리카 해안에서 거대한 혹등고래가 신이 나서 물 밖으로 점프하는 영상을 공개했는데요.

공개된 영상 속의 보트에 타고 있던 사람들은 고래를 보고 환호했고, 녀석은 환호 소리가 들렸는지,  녀석은 엄청난 자신의 무게는 생각지도 않고 어린 돌고래처럼 신나서 점프하기 시작했습니다.

녀석의 거대한 몸집과 엄청난 무게에 혹등고래가 한 번 떠오를 때마다 어마어마한 양의 물이 사방으로 튀겨져 나왔죠.

이 관경을 촬영한 크레이그는 “스킨스쿠버를 하면서 혹등고래를 종종 보기는 했지만, 저렇게 물 밖으로 나온 것을 본 건 이번이 처음이었다”라며 당시의 상황을 전했습니다.

혹등고래는 몸길이가 12m가 넘는 대형 고래이며 주로 아열대 기후의 바다에서 많이 찾아볼 수 있습니다. 거대한 몸으로 두려움을 자아내지만 성격은 덩치와 다르게 매우 착하고 온순한 것으로 알려져있습니다.

여러 고래 중 특히 혹등고래는 재주를 가장 잘 부리는 고래로 유명하기도 한데요. 종종 물속에서 배를 위로하고 솟구쳐올라 등 쪽을 활 모양으로 구부린 뒤 머리를 먼저 물속으로 넣는 행동을 하기도 합니다.

혹등고래의 점프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와 고래는 진짜 크네요.”, “크기가 저런데 점프를 어떻게 저렇게나..”, “나름대로 애교를 부리는 것 같은데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글 l 애니멀프레스팀

ⓒ 인간과 동물의 이야기를 전하는 매거진, 애니멀프레스

새로운 이야기
새로운 이야기
많이 본 이야기

오늘의 이야기

요즘 중국 ‘MZ세대’에게 핫한 반려동물 ‘아프리칸 랜드 달팽이’

'반려 동물'은 사람이 정서적으로 의지하고자 가까이 두고 기르는 동물을 일컫습니다. 보통 고양이와 강아지가 사람들과 잘 어울리는 반려동물로 꼽히죠. 그런데 최근 조금 독특한 비주얼의 생명체가 몇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