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코로나'를 피하고자 남편과 집콕했다가.. '이혼' 발표한 할리우드 스타 '켈리 클락슨'

‘코로나’를 피하고자 남편과 집콕했다가.. ‘이혼’ 발표한 할리우드 스타 ‘켈리 클락슨’

코로나19 바이러스 때문에 집에 내내 같이 있다가 ‘이혼’하는 부부 급증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온 바 있습니다.

안타깝게도 사이좋기로 유명했던 팝 가수 ‘켈리 클락슨(Kelly Clarkson)’ 부부도 최근 파경을 맞아 주위를 씁쓸하게 만들었는데요.

11일(현지 시간) 미국 매체 CNN 등은 켈릭 클락슨이 남편 ‘브랜든 블랙스톡’과의 이혼 서류를 법원에 제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켈리 클락슨은 자신의 매니저 아들인 브랜든 블랙스톡과 2013년 10월 결혼해 슬하에 두 자녀를 두고 있는데요.

현재 켈리 클락슨은 자녀들의 법적, 물리적 공동 양육권을 요구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보도에 따르면 이들은 코로나19 바이러스가 한창일 때도 별거를 하지 않고 몬타나에 위치한 자택에서 함께 시간을 보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아무 문제 없어 보였던 두 사람의 갑작스러운 이혼 소식에 팬들이 충격을 금치 못하고 있죠. 한편, 켈리 클락슨은 2002년 미국 유명 오디션 프로그램 ‘아메리칸 아이돌’을 통해 데뷔한 실력파 보컬인데요.

그녀는 ‘Because Of You’, ‘Stronger’, ‘My Life Would Suck Without You’ 등 많은 명곡을 발표해 한국에서도 매우 유명한 가수입니다.

글 l 애니멀프레스팀

ⓒ 인간과 동물의 이야기를 전하는 매거진, 애니멀프레스

새로운 이야기
새로운 이야기
많이 본 이야기

오늘의 이야기

12월 1일, 오늘의 띠별 운세

'오늘의 띠별 운세' 2022년 12월 1일 운세는? ▶쥐띠 오늘의 운세 "다른 사람의 잘못을 용서해 주도록 하세요. 너무 맑은 물에는 물고기가 살 수 없어요."60년생 -되로 주고...